ㆍ작성일 2015-01-14 (수) 18:58
ㆍ홈페이지 http://hsbox.kr
ㆍ추천: 0  ㆍ조회: 8344       
사자성어 이야기 [風樹之嘆 / 풍수지탄 ] - 201501
  
 

▣ 사자성어 유래 이야기
 
나무는 조용하고자 하지만 불어오는 바람이 그치지 않는다.
수욕정이풍부지(樹欲靜而風不止) 에서 나온 말로 부모가 살아 있을 때
효도하지 않으면 뒤에 한탄하게 된다는 말이다.
 
공자가 자기의 뜻을 펴기 위해 이 나라 저 나라로 떠돌고 있을 때였다.
그날도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는데 어디선가 몹시 슬피 우는 소리가 공자의 귀에 들려왔다.
울음소리를 따라가 보니 곡성의 장본인은 고어(皐魚)라는 사람이었다.

공자가 우는 까닭을 물어보았다.
울음을 그친 고어가 입을 열었다.
저에게는 세가지 한(恨)이 되는 일이 있습니다.

첫째는 공부를 한답시고 집을 떠났다가 고향에 돌아가보니 부모는 이미 세상을 떠났습니다.
둘째는 저의 경륜을 받아들이려는 군주를 어디에서도 만나지 못한 것입니다.
셋째는 서로 속마음을 터놓고 지내던 친구와 사이가 멀어진 것입니다.

고어는 한숨을 쉬고는 다시 말을 이었다.
나무는 조용히 있고 싶어도 불어온 바람이 멎지 않으니 뜻대로 되지 않습니다. (樹欲靜而風不止)
마찬가지로 자식이 효도를 다하려고 해도 그때까지 부모는 기다려 주지 않습니다. (子欲養而親不待)
돌아가시고 나면 다시는 뵙지 못하는 것이 부모입니다.
저는 이제 이대로 서서 말라 죽으려고 합니다.

고어의 말이 끝나자 공자는 제자들을 돌아보며 이렇게 말했다.
이 말을 명심해 두어라.
훈계로 삼을 만하지 않은가.

이날 충격과 함께 깊은 감명을 받은 공자 제자 중 고향으로 돌아가 부모를 섬긴
사람이 열세명이나 되었다."

 
 
 

출처 : 네이버 지식인
   
  0
3500
PS-UL 제품 감시창 NEMA 4X 인증 - 201501      2015-01-20 
 우리회사 (주식회사 화신) 주문제작 모델 중 PS 제품의 전면도어에 대형 감시창이있는 제품도 UL (NEMA 4X) 인증품으로 공급이 가능합니다. 제품에 감시창 보이는 부분 기준으로 최대사이즈는 825(W) * 2125(H) 까지이며, 그 이하 사이즈로 자유롭게 제작이 가능합니다.이 사이즈는 UL에서 인증이..
대리점 인터뷰 : 대유전기재료총판 - 201501      2015-01-19 
 전국에 자리잡고 있는 우리회사 (주식회사 화신) 대리점을 방문하여 인터뷰를 진행하고있습니다.금번 01월호에는 충북 진천읍 신성사거리에  위치하는 우리회사 대리점 '대유전기재료총판'를 방문하여 인터뷰를 진행하였습니다.    Q. 먼저 간단한 소개를 해주세요.판매, 제작, 설치까지 한..
영업사원 이준성주임 인터뷰 - 201501      2015-01-19 
 금번 인터뷰는 음성 본점에서 새롭게 주문영업을 맡은 이준성주임 인터뷰를 진행하였습니다.   Q. 먼저 간단한 자기소개를 해주세요!2013년 10월에 입사하여 출하관리 업무 1년, 주문영업 4개월째 담당하고 있는 이제 겨우 걸음마 중인 초보 영업사원 이준성 입니다. Q. 영업을 하시면..
옥외용 이중도어 방수형 스테인리스 판넬 PSU - 201501      2015-01-15 
 우리회사 (주식회사 화신) 시화지점에서 주문제작하여 업체에 납품한  스테인리스 판넬 PSU 제품에 대해서 소개하고자 합니다.  이 제품은 옥외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주문형 PSU 판넬으로, 스테인리스 재질으로 제작된 제품이며,양개도어, 이중도어, 상부지붕, 감시창 등이 있는..
사자성어 이야기 [風樹之嘆 / 풍수지탄 ] - 201501      2015-01-14 
   ▣ 사자성어 유래 이야기 나무는 조용하고자 하지만 불어오는 바람이 그치지 않는다.수욕정이풍부지(樹欲靜而風不止) 에서 나온 말로 부모가 살아 있을 때 효도하지 않으면 뒤에 한탄하게 된다는 말이다.  공자가 자기의 뜻을 펴기 위해 이 나라 저 나라로 떠돌고 있을 때였다.그날도 발걸음을..
거지를 사업가로 바꾼 한마디 - 201501      2015-01-14 
 지그 지글러는 뉴욕 지하도를 건너다가 길거리에서 연필을 팔고 있는 거지를 보게 되었습니다.지나가는 사람들은 거지를 가엽게 여겨 1달러를 주고 연필을 받지 않았습니다.거지 역시 형식적으로 연필을 들고 있을 뿐이었습니다. 지그 지글러는 처음에는 1달러만 주고 그냥 지하도를 건너갔습니다.그런데 그는&n..
1